JYSD 신앙생활 말씀과 함께, 공동체와 더불어

성경이어쓰기

갈라티아 신자들에게 보낸 서간4 장 1절 부터 31 절 까지
  • 김옥주마리안나
  • 2017.01.07~2017.01.08
  • 조회수 : 94
1.내가 말하려는 것은 이렇습니다. 상속자는 모든 것의 주인이면서도 어린아이일 때에는 종과 다를 것이 없습니다.
2.아버지가 정해 놓은 기한까지는 후견인과 관리인 아래 있습니다.
3.이처럼 우리도 어린아이였을 때에는 이 세상의 정령들 아래에서 종살이를 하였습니다.
4.그러나 때가 차자 하느님께서 당신의 아드님을 보내시어 여인에게서 태어나 율법 아래 놓이게 하셨습니다.
5.율법 아래 있는 이들을 속량하시어 우리가 하느님의 자녀 되는 자격을 얻게 하시려는 것이었습니다.
6.진정 여러분이 자녀이기 때문에 하느님께서 당신 아드님의 영을 우리 마음 안에 보내 주셨습니다. 그 영께서 "아빠! 아버지!"하고 외치고 계십니다.
7.그러므로 그대는 더 이상 종이 아니라 자녀입니다. 그리고 자녀라면 하느님께서 세워 주신 상속자이기도 합니다.
8.전에 여러분이 하느님을 알지 못할 때에는 본디 신이 아닌 것들에게 종살이를 하였습니다.
9.그러나 지금은 하느님을 알게 되었습니다. 아니, 하느님께서 여러분을 알아주셨습니다. 그런데 여러분은 어떻게 그 약하고 초라한 정령들에게 돌아갈 수가 있습니까? 그것들에게 다시 종살이를 하고 싶다는 말입니까?
10.여러분은 날과 달과 절기와 해를 잘도 지킵니다.
11.내가 여러분을 위하여 애쓴 것이 헛일이 되지 않을까 두렵습니다.
12.형제 여러분, 내가 여러분에게 간청합니다. 내가 여러분과 같이 되었으니 여러분도 나와 같이 되십시오. 여러분은 나에게 잘못한 적이 없습니다.
13.여러분도 알다시피, 나는 육신의 병이 계기가 되어 여러분에게 처음으로 복음을 전허게 되었습니다.
14.그때에 내 육신의 상태가 여러분에게는 하나의 시련이었지만, 여러분은 나를 업신여기지도 않았고 역겨워하지도 않았습니다. 오히려 나를 하느님의 천사처럼, 그리스도 예수님처럼 받아들였습니다.
15.그런데 행복을 느끼던 여러분의 그 마음은 어디로 갔습니까? 내가 장담하건대, 여러분은 할 수만 있다면 눈이라도 뽑아 나에게 주었을 것입니다.
16.그런데 이제 내가 여러분에게 진리를 말한다고 해서 여러분의 우너수가 되었다는 말입니까?
17.그들은 여러분에게 열성을 기울이고 있지만 좋은 뜻으로 하는 것이 아닙니다. 오히려 여러분을 따로 떼어 놓아 여러분이 자기들에게만 열성을 기울이게 하려는 것입니다.
18.남들이 좋은 뜻으로 열성을 기울려 주는 것은 언제나 좋은 일입니다. 내가 여러분과 함께 있을 때에만 그런 것이 아닙니다.
19.나의 자녀 여러분, 그리스도께서 여러분 안에 모습을 갖추실 때까지 나는 다시 산고를 겪고 있습니다.
20.내가 지금 여러분과 함께 있으면서 다른 어조로 말할 수 있다면 참 좋겠습니다. 나는 여러분의 일을 어찌해야 할지 모르겠습니다.
21.율법 아래 있기를 바라는 여러분, 나에게 말해 보십시오. 여러분은 율법이 마라는 것을 듣지 못합니까?
22.아브라함에게 두 아들이 있었는데 하나는 여종에게서 났고 하나는 자유의 몸인 부인에게서 났다고 기록되어 있습니다.
23.그런데 여종에게서 난 아들은 육에 따라 태어났고, 자유의 몸인 부인에게서 난 아들은 약속의 결과로 태어났습니다.
24.여기에는 우의적인 뜻이 있습니다. 이 여자들은 두 계약을 가리킵니다. 하나는 시나이 산에서 나온 여자로 종살이할 자식을 낳는데, 바로 하가르입니다.
25.하가르는 아라비아에 있는 시나이 산을 가리키는데, 지금의 예루살렘에 해당합니다. 지금의 예루살렘이 그 자녀들과 함께 종살이를 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26.그러나 하늘에 있는 예루살렘은 자유의 몸으로서 우리의 어머니입니다.
27.성경에 이렇게 기록되어 있습니다. "즐거워하여라, 아이를 낳지 못하는 여인아! 기뻐 소리쳐라, 환성을 올려라, 산고를 겪어 보지 못한 여인아! 버림받은 여인의 자녀가 남편 가진 여인의 자녀보다 더 많기 때문이다."
28.형제 여러분, 여러분은 이사악과 같이 약속의 자녀입니다.
29.그러나 그때에 육에 따라 태어난 아들이 성령에 따라 태어난 아들을 박해한 것처럼, 지금도 그렇습니다.
30.그런데 성경은 무엇이라고 말합니까? "여종과 그 아들을 내쫓아라. 여종의 자식이 자유의 몸인 부인의 아들과 함께 상속을 받을 수는 없다." 하였습니다.
31.그러므로 형제 여러분, 우리는 여종의 자녀가 아니라 자유의 몸인 부인의 자녀입니다.

loading

콘텐츠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9366 진행창세기16장 1절 부터 16절 까지new 0 정계순엘리사벳 2017.02.28 05:22:32 2
9365 진행창세기15장 1절 부터 21절 까지new 0 김옥주마리안나 2017.02.27 17:04:38 3
9364 진행창세기14장 1절 부터 24절 까지new 0 정미옥아네스 2017.02.27 09:33:52 6
9363 완료창세기13장 1절 부터 18절 까지new 0 김옥주마리안나 2017.02.26 20:25:09 7
9362 완료창세기12장 1절 부터 20절 까지new 0 정미옥아네스 2017.02.26 11:19:25 7
9361 완료창세기11장 1절 부터 32절 까지new 0 정미옥아네스 2017.02.25 09:47:55 19
9360 완료창세기10장 1절 부터 32절 까지new 0 정미옥아네스 2017.02.24 16:26:36 9
9359 완료창세기9장 1절 부터 29절 까지new 0 정계순엘리사벳 2017.02.24 05:27:12 13
9358 완료창세기8장 1절 부터 22절 까지new 0 정미옥아네스 2017.02.23 10:02:41 10
9357 완료창세기7장 1절 부터 24절 까지new 0 김옥주마리안나 2017.02.23 04:54:49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