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SD 신앙생활 말씀과 함께, 공동체와 더불어

성경이어쓰기

신명기3 장 1절 부터 29 절 까지
  • 정계순엘리사벳
  • 2017.08.12~2017.08.13
  • 조회수 : 14
1.[바산의 금근 옥을 쳐부수다] "우리는 발길을 돌려 바산 쪽으로 올라갔다. 그러자 바산 임금 옥이 우리에게 맞서 싸우려고 온 백성을 거느리고 에드레이로 나왔다.
2.드때에 주님께서 나에게 말씀하셨다. '그를 두려워하지 마라. 내가 그와 그의 온 백성과 그의 땅을 너희 손에 넘겨주었으니, 너희는 헤스본에 사는 아모리족의 임금 시온을 쳐부수었듯이 그를 쳐부수어라.'
3.이렇게 주 우리 하느님께서 산산 임금 옥과 그의 온 백성을 우리 손에 넘겨주셨으므로, 우리는 생존자 하나 남기지 않고 그들을 모두 쳐부수었다.
4.그래서 우리는 그의 성읍들을 모두 점령하였다. 우리가 그들에게서 빼앗지 못한 성은 하나도 없었다. 바산에서 다스리던 옥의 왕국인 아르곱 전 지역에는 성읍이 예순 개나 있었는데,
5.그 성읍들은 모두 높은 성벽과 성문과 빗장으로 요새가 되어 있었다. 그 밖에 성문이 없는 마을들도 매우 많았다.
6.우리는 헤스본 임금 시온에게 한 것처럼 그들을 전멸시켰다. 모든 성읍에서 남자, 여자, 아이 할것 없이 전멸시켰다.
7.그러나 성읍들의 모든 가축과 노획물은 전리품으로 거두었다.
8.이렇게 우리는 요르단 건너편에 있던 아모리족의 두 임금으로부터 아르논 강에서 헤르몬 산에 이르는 땅을 빼았았다. -
9.헤르몬은 시돈인들은 시르욘이라 하고, 아모리족은 스니르라고 하였다. -
10.우리는 고원 지대에 있는 모든 성읍과 사라와 에드레이에 이르기까지 길앗과 바산의 전 지역을, 곧 바산에서 다스리던 옥의 왕국의 성읍들을 빼앗았던 것이다. -
11.바산 임금 옥읜 라파인들 가운데에서 홀로 살아남았다. 쇠로 만든 그의 침대가 지금도 암몬 자손들이 사는 라빠에 있지 않은가? 그것은 보통 암마로 길이가 아홉 암마, 너비가 네 암마나 된다."
12."그때에 우리는 이 땅을 차지하였다. 나는 아르논 강에 있는 아로에르에서 시작하여 길앗 산악 지방의 절반 =과 그 성읍들을 르우벤인들과 가드인들에게 주었다.
13.그리고 길앗 나머지 지역과 옥의 왕국인 바산 전역을 므나쎄 반쪽 지파에게 주었다. - 아ㄹ곱 전 지역, 곧 바산의 전 지역은 라파인들의 땅이라 불렸다.
14.므나쎄의 아들 야이르는 그수르인들과 마아카인들의 경계에 이르기까지, 아르곱 지역을 모두 빼앗았다. 그런 다음에 그곳 바산을 자기 이름을 따서 '야리르의 부락들' 이라 부렀는데, 오늘날까지 그렇게 부른다. -
15.나는 마키르에게 길앗을 주었다.
16.그리고 르우벤인들과 가드인들에게는, 아르논 강 가운데를 경계로 하여 길앗에서 아르논 강까지, 구리고 암몬 자손들의 경계인 야뽁 강까지 주었다.
17.또한 요르단을 경계로 하여, 아라바와, 키네렛에서 아라바 바다, 곧 동쪽의 피스가 기슭 아래 '소금 바다' 에 이르는 지역을 주었다.
18.그때에 내가 너희에게 명령하였다. '주 너희 하느님께서 이 땅을 너희에게 주셔서 차지하게 하셨다. 그러므로 너희 용사들은 무장을 하고, 너희 영제들인 이스라엘 자손들 앞에 서서 건너가거라.
19.다만 너희 아내와 아이들, 그리고 내가 알기로는 너희에게 가축이 많이 있는데, 그 가축은 내가 너희에게 준 성읍들에 머물러 있게 하여라.
20.주님께서 너희와 마찬가지로 너희 형제들에게도 안식을 베푸시고, 그들 또한 주 너희 하느님께서 요르단 건너편에서 그들에게 주시는 땅을 차지하게 되면, 그때야 너희는 저마다 내가 너희에게 준 땅으로 돌아올 수 있다.'
21.그때에 나는 여호수아에게 명령하였다. '나는 주 너희 하느님께서 이 두 임금에게 하신 모든 것을 똑똑히 보았다. 주님께서는 네가 들어가는 모든 나라에도 그렇게 하실 것이다.
22.너는 그들을 두려워하지 마라. 주 너희 하느님은 바로 너희를 위하여 싸워 주시는 분이시다.'"
23."그때에 내가 주님께 이렇게 간구하였다.
24.'주 하느님, 주님께서 이제 당신 종에게 당시느이 위대한과 당신의 뛰어난 능력을 보여 주시 시작하셨습니다. 하늘이나 땅에 있는 어떤 신이 당시느이 업적과 위업과 같은 일을 할 수 있겠습니까?
25.부디 저를 건너가게 해 주시어, 제가 요르단 건너편에 있는 저 좋은 땅, 저 아름다운 산악 지방과 레바논을 보게 해 주십시오.'
26.그러나 주님께서는 너희 때문에 나에게 진노하시어 내 말을 들어 주지 않으셨다. 주님께서는 나에게 말씀하셨다. '그만 댔다. 더 이상은 이 일로 나에게 말하지 말라.
27.피스가 꼭대기에 올라가서, 서쪽과 북쪽과 동쪽과 남쪽으로 눈을 들어, 네 눈으로 똑똑히 보아라. 너는 이 요르단을 건너지 못할 것이다.
28.너는 여호수아에게 책임을 맡겨라. 그에게 힘거ㅏ 용기를 붇돋아 주어라. 그는 이 백성 앞에 서서 건너갈 사람이며, 이 백성에게 네가 보는 땅을 상속 재산으로 나누어 줄 사람이다.'
29.그래서 우리는 벳 프오르 맞은쪽 골짜기에 머물렀다."

loading

콘텐츠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9513 완료신명기10장 1절 부터 22절 까지new 0 한정희스텔라 2017.08.16 08:41:02 3
9512 완료신명기9장 1절 부터 29절 까지new 0 한정희스텔라 2017.08.15 09:52:44 3
9511 진행신명기8장 1절 부터 20절 까지new 0 정계순엘리사벳 2017.08.15 05:22:28 7
9510 완료신명기7장 1절 부터 26절 까지new 0 한정희스텔라 2017.08.14 10:48:01 5
9509 완료신명기6장 1절 부터 25절 까지new 0 한정희스텔라 2017.08.13 14:13:03 7
9508 완료신명기5장 1절 부터 33절 까지new 0 정계순엘리사벳 2017.08.13 06:18:58 13
9507 완료신명기4장 1절 부터 49절 까지new 0 한정희스텔라 2017.08.12 11:24:20 14
9506 완료신명기3장 1절 부터 29절 까지new 0 정계순엘리사벳 2017.08.12 07:59:47 14
9505 완료신명기2장 1절 부터 37절 까지new 0 한정희스텔라 2017.08.11 12:28:53 21
9504 완료신명기1장 1절 부터 46절 까지new 0 정계순엘리사벳 2017.08.11 05:00:44 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