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SD 신앙생활 말씀과 함께, 공동체와 더불어

성경이어쓰기

예레미야서48 장 1절 부터 47 절 까지
  • 한정희스텔라
  • 2018.04.15~2018.04.16
  • 조회수 : 563
1.[모압] 모압에 대하여. 만군의 주 이스라엘의 하느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불행하여라, 느보! 그 성읍이 파멸되었다. 키르야타임도 수치를 당하고 점령되었다. 그 요새가 수치를 당하고 무너졌다.
2.이제 모압의 명성은 끝났다. 적들이 헤스본에서 모압을 거슬러 악을 꾸몄다. '자, 저 민족을 아예 없애 버리자.' 마드멘아, 너도 적막하게 되리니 칼이 너를 뒤쫓는다.
3.호로나임에서 울부짖는 소리가 들린다. '참화와 큰 파괴가 닥쳤다!' 하고 외친다.
4.'모압이 파괴되었다.' 하고 외치는 젊은이들의 소리가 들린다.
5.그들은 울며불며 루힛 고개를 올라간다. 호로나임으로 내려가는 길에서도 파괴되었다는 절망의 외침이 들린다.
6.너희는 도망쳐 목숨을 구하고 광야의 들나귀처럼 되어라.
7.너는 네가 만든 것들과 네 보화에 의지하였으니 너 또한 정복당하리라. 크모스 신도 그 사제들과 대신들과 함께 포로로 잡혀가리라.
8.파괴자가 모든 성읍에 쳐들어오면 어떤 성읍도 피하지 못하리니 골짜기는 파괴되고 고원지대는 황폐해지리라. ㅡ 주님께서 하시는 말씀이다. ㅡ
9.모압에게 묘비를 세워 주어라. 그는 완전히 파괴될 것이다. 모압의 성읍들은 폐허가 되어 그곳에 사는 이가 아무도 없으리라.
10.주님의 일을 소홀히 하는 자는 저주를 받으리라. 피 흘리는 일에서 칼을 거두는 자는 저주를 받으리라.
11.모압은 어릴 때부터 편안하게 살았으며 찌꺼기가 곱게 가라앉은 포도주 같았다. 아무도 모압을 이 그릇 저 그릇에 옮겨 담지 않았고 포로로 끌고 가지도 않았다. 그리하여 맛이 그대로 남고 향기도 변하지 않았다.
12.내가 그를 쏟아 부을 사람들을 보내리니, 이제 그를 쏟아 버릴 때가 온다. 주님의 말씀이다. 그들은 그의 그릇을 비우고, 그의 술독을 산산조각 낼 것이다.
13.이스라엘 백성이 베텔을 의지하다가 수치를 당하였듯이, 모압은 크모스 신 때문에 수치를 당할 것이다.
14.어찌 감히 너희가 '우리는 용사요 전투에 능한 군인이다.' 하고 말하느냐?
15.모압의 파괴자가 그 성읍들을 치러 올라오고 모압의 젊은이들 가운데 뽑힌 자들이 살육을 당한다. ㅡ 그 이름 만군의 주님이신 임금님께서 히시는 말씀이다. ㅡ
16.모압의 환난이 가까이 다가오고 그 재앙이 재빨리 닥쳐온다.
17.모압 가까이에 있는 모든 민족들과 그의 명성을 아는 모든 이들아 그를 애도하며 이렇게 말하여라. '어찌하여 힘을 떨치던 왕홀과 화려하던 지휘봉이 꺾였는가?'
18.딸 디본의 주민들아 영광의 자리에서 내려와 거름 위에 앉아라. 모압의 파괴자가 너를 치러 올라와 네 요새들을 무너뜨렸다.
19.아로에르의 주민들아 길가에 서서 지켜보아라. 도망치는 남자와 피난 가는 여자에게 '무슨 일이오?' 하고 물어보아라.
20.'모압이 수치를 당하고 정말 무너졌소. 통곡하고 울부짖으며 아르논에 가서 모압이 파괴되었다고 알려 주시오.'
21.심판은 고원 지대에 닥쳤고, 홀론과 야하츠와 메파앗,
22.디본과 느보와 벳 디블라타임,
23.키르야타임과 벳 가물과 벳 므온,
24.크리욧과 보츠라와 모압 땅의 멀고 가까운 모든 성읍에 닥쳤다.
25.모압의 뿔이 잘리고 그의 팔이 부러졌다. 주님의 말씀이다.
26.모압이 주님을 거슬러 거들먹거렸으니, 그에게 취하도록 술을 먹여라. 그리하면 그가 토한 것 위에서 뒹굴고, 그 자신도 웃음거리가 되리라.
27.이제까지는 이스라엘이 너에게 웃음거리가 아니었느냐? 너는 그에 대해 말할 때마다, 그가 도둑질하다 들키기나 한 것처럼 머리를 흔들지 않았더냐?
28.모압 주님들아 성읍들을 버리고 바위에서 살아라. 절벽 어귀 양쪽 벽에 보금자리를 마련한 비둘기처럼 되어라.
29.우리는 모압의 교만에 대하여, 그가 몹시 교만하다는 소리를 들었다. 그의 거만과 교만과 오만과 그의 자만심에 대하여 들었다.
30.나는 그의 방자함을 알고 있다. 주님의 말씀이다. 그의 자랑도 거짓이고 그가 한 일도 거짓이다.
31.그러므로 내가 모압을 두고 통곡하고, 모압 전체를 위해 울부짖으며, 키르 헤레스 사람들을 위해 슬피 울겠다.
32.시브마의 포도밭아 내가 야제르를 위해 우는 것보다 너를 위해 더 운다. 너의 가지들이 바다를 건너 야제르까지 뻗었는데 네 여름 과일과 포도를 거둘 때에 파괴자가 들이닥쳤구나.
33.모압의 기름진 땅에서는 기쁨도 즐거움도 사라졌다. 내가 술틀에서 포도주를 없애 버리니 아무도 흥에 겨워 술틀을 밟는 자가 없고 그들이 외치는 소리는 더 이상 흥겨운 소리가 아니다.
34.헤스본에서 울부짖는 소리가 엘알레까지, 심지어 야하츠까지 들린다. 그들은 목소리를 높여 그 소리가, 초아르에서 호로나임과 에글랏 슬리시야까지 들리게 한다. 니므림의 샘도 폐허가 되는구나.
35.산당에 올라가 제사를 바치고 자기 신들에게 향을 피우는 자를, ㅡ 주님의 말씀이다. ㅡ 내가 모압에서 뿌리 뽑겠다.
36.그러므로 내 마음은 모압 때문에 피리처럼 슬피 운다. 내 마음은 키르 헤레스 사람들 때문에 피리처럼 슬피 운다. 그들이 쌓아 둔 재물이 사라졌기 때문이다.
37.모두 머리를 밀고 수염을 자르며, 손마다 상처를 내고 허리에 자루옷을 두르고 있다.
38.모압의 모든 지붕과 광장에서는 애곡 소리만 들린다. 아무도 좋아하지 않는 그릇처럼 내가 모압을 부수었기 때문이다. 주님의 말씀이다.
39.어쩌다 모압이 무너졌는가! 그들이 통곡한다. 모압이 등을 돌리고 수치스러워한다. 그래서 모압은 주위의 모든 민족들에게 웃음거리와 놀람 거리가 되어 버렸다.
40.ㅡ 그러므로 주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신다. ㅡ적이 독수리처럼 날아와 모압을 향해 날개를 편다.
41.성읍들이 점령되고 산성들은 함락되리라. 그날에 모압 용사들의 마음은 산고를 겪는 여인의 마음처럼 되리라.
42.모압은 주님을 거슬러 거들먹거렸으니 더 이상 한 민족을 이루지 못하고 사라지리라.
43.모압 주민들아 네 앞에 공포와 함정과 올가미가 놓이리라. 주님의 말씀이다.
44.공포에서 도망치는 자는 함정에 빠지고 함정에서 올라오는 자는 올가미에 걸리리라. 징벌의 해에 내가 정녕 모압에게 벌을 내리리라. 주님의 말씀이다.
45.도망치는 자들이 지쳐 헤스본의 그늘 아래 멈춰 선다 할지라도 헤스본에서 불이 나오고 시혼의 집에서 불꽃이 나와 모압의 관자놀이와 소란을 피우는 자들의 정수리를 삼켜 버리리라.
46.불행하여라, 너 모압아! 크모스 신을 섬기는 백성이 멸망하리라. 네 아들들도 잡혀 유배되고 네 딸들도 잡혀 유배되리라.
47.그러나 뒷날 내가 모압의 운명을 되돌리리라. 주님의 말씀이다." 모압에 대한 판결은 여기까지다.

loading

콘텐츠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10508 완료사도행전3장 1절 부터 26절 까지new 0 이윤재글라라 2018.07.17 23:00:19 1
10507 완료사도행전2장 1절 부터 47절 까지new 0 한정희스텔라 2018.07.17 08:02:20 4
10506 완료사도행전1장 1절 부터 26절 까지new 0 이윤재글라라 2018.07.16 22:10:25 3
10505 완료요한 복음서21장 1절 부터 25절 까지new 0 한정희스텔라 2018.07.16 08:02:40 6
10504 완료요한 복음서20장 1절 부터 31절 까지new 0 이윤재글라라 2018.07.15 21:08:08 5
10503 완료요한 복음서19장 1절 부터 42절 까지new 0 한정희스텔라 2018.07.15 09:58:03 8
10502 진행요한 복음서18장 1절 부터 40절 까지new 0 정계순엘리사벳 2018.07.15 06:45:50 6
10501 완료요한 복음서17장 1절 부터 26절 까지new 0 이윤재글라라 2018.07.14 21:14:55 5
10500 완료요한 복음서16장 1절 부터 33절 까지new 0 한정희스텔라 2018.07.14 06:50:15 5
10499 완료요한 복음서15장 1절 부터 27절 까지new 0 이윤재글라라 2018.07.13 20:52:37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