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SD 신앙생활 말씀과 함께, 공동체와 더불어

성경이어쓰기

다니엘서6 장 1절 부터 29 절 까지
  • 이윤재글라라
  • 2018.05.14~2018.05.14
  • 조회수 : 1286
1.그리고 메디아 사람 다리우스가 그 나라를 이어받았다. 그의 나이 예순두 살이었다.
2.[다니엘이 모함을 받다] 다리우스는 자기의 뜻대로 나라에 총독 백스무 명을 세워, 온 나라에 두루 주재하게 하고,
3.그들 위로 다시 재상 세 사람을 임명하였는데, 다니엘도 그 가운데 한 사람이었다. 임금에게 손실을 끼치는 일이 없도록 총독들은 이 재상들에게 업무를 보고하게 되어 있었다.
4.다니엘은 빼어난 정신을 지녀 다른 재상들이나 총독들보다 뛰어났다. 그래서 임금은 다니엘을 온 나라 위에 세우려고 생각하였다.
5.그러자 다른 재상들과 총독들은 다니엘에게서 나라와 관련된 죄과를 찾아내려고 애썼다. 그러나 그들은 어떠한 죄과나 과실도 찾아낼 수 가 없었다. 다니엘이 충실한 사람이어서 아무런 태만이나 과실이 없었기 때문이다.
6.그래서 그들은 서로 "저 다니엘이 믿는 하느님의 법과 관련하여 무엇을 찾아내기 전에는, 그에게서 아무런 죄과도 찾아내지 못할 것이다."하고 말하였다.
7.그리하여 그 재상들과 총독들은 임금에게 몰려가서 이렇게 말하였다. "다리우스 임금님, 만수무강하시기를 빕니다.
8.나라의 모든 재상, 그리고 태수들과 총독들과 자문관들과 지방관들은, 임금님께서 법령을 세우시고 금령을 엄하게 만드셔야 한다고 의견을 모았습니다. 임금님, 앞으로 서른 날 동안 임금님 말고 다른 어떤 신이나 사람에게 기도를 올리는 자는 누구든지 사자 굴에 던져야 한다는 것입니다.
9.이제 임금님, 금령을 세우시고 그 문서에 서명하시어, 철회할 수 없는 메디아와 페르시아의 법에 따라 그것을 바꾸지 못하게 하십시오."
10.그리하여 다이우스 임금은 그 금령 문서에 서명하였다.
11.[다니엘이 사자 굴에서 살아 나오다] 다니엘은 임금이 그 문서에 서명하였다는 것을 알고 자기 집으로 갔다. 그의 집 옥상 방 창문은 예루살렘 쪽으로 나 있었다. 그는 이전에도 늘 그러하였듯이, 하루에 세 번 무릎을 꿇고 자기의 하느님께 기도하고 감사를 드렸다.
12.그때에 그 사람들이 몰려와서, 다니엘이 그의 하느님께 기도와 간청을 올리는 것을 발견하였다.
13.그래서 그들은 임금에게 다가가서 금령과 관련하여 말하였다. "임금님, 앞으로 서른 날 동안 임금님 말고 다른 어떤 신이나 사람에게 기도를 올리는 사람은 누구든지 사자 굴에 던진다는 금령에 서명하지 않으셨습니까?" 임금이 "그것은 철회할 수 없는 메디아와 페르시아의 법에 따라 확실하오." 하고 대답하자
14.그들이 다시 임금에게 말하였다. "임금님, 유다에서 온 유배자들 가운데 하나인 다니엘이 임금님께 경의를 표하지도 않고, 임금님께서 서명하신 금령에도 경의를 표하지 않은 채, 하루에 세 번씩 기도를 올리고 있습니다."
15.임금은 이 말을 듣고 몹시 괴로웠다. 그는 다니엘을 살려 내기로 결심하고 해가 질 때까지 그를 구하려고 노력하였다.
16.그러자 그 사람들이 임금에게 몰려가서 말하였다. "임금님, 임금이 세운 금령과 법령은 무엇이든 바꿀 수 없다는 것이 메디아와 페르시아의 법임을 알아 두시기 바랍니다."
17.그리하여 임금이 분부를 내리자 사람들이 다니엘을 끌고 가서 사자 굴에 던졌다. 그때에 임금이 다니엘에게, "네가 성실히 섬기는 너의 하느님께서 너를 구해 내시기를 빈다." 하고 말하였다.
18.사람들이 돌 하나를 굴려다가 굴 어귀를 막아 놓자, 임금은 자기의 인장 반지와 대신들의 인장반지로 그곳을 봉인한 다음, 다니엘에게 내린 어떠한 조치도 바꾸지 못하게 하였다.
19.그러고 나서 임금은 궁궐로 돌아가 단식하며 밤을 지냈다. 여자들도 자기 앞으로 들이지 못하게 하였다. 그는 뜬눈으로 밤을 새웠다.
20.새벽에 날이 밝자마자 임금은 일어나 서둘러 사자 굴로 갔다.
21.다니엘이 있는 굴에 가까이 이르러, 그는 슬픈 목소리로 다니엘에게 외쳤다. "살아 계신 하느님의 종 다니엘아, 네가 성실히 섬기는 너의 하느님께서 너를 사자들에게서 구해 내실 수 있었느냐?"
22.그러자 다니엘이 임금에게 대답하였다. "임금님, 만수무강하시기를 빕니다.
23.저의 하느님께서 천사를 보내시어 사자들의 입을 막으셨으므로, 사자들이 저를 해치지 못하였습니다. 제가 그분 앞에서 무죄하다는 사실이 드러났기 때문입니다. 그리고 임금님, 저는 임금님께도 잘못을 저지르지 않았습니다."
24.임금은 몹시 기뻐하며 다니엘을 굴에서 끌어 올리라고 분부하니, 사람들이 그를 굴에서 끌어 올렸다. 다니엘에게는 아무런 상처도 보이지 않았다. 그가 자기의 하느님을 믿었기 때문이다.
25.임금은 분부를 내려, 악의로 다니엘을 고발한 그 사람들을 끌어다가, 자식들과 아내들과 함께 사자 굴 속으로 던지게 하였다. 그들이 굴 바닥에 채 닿기도 전에 사자들이 달려들어 그들의 뼈를 모조리 부수어 버렸다.
26.그때에 다리우스 임금은 온 세상에 사는 모든 민족들과 나라들, 언어가 다른 모든 사람들에게 조서를 내렸다. "그대들이 큰 평화를 누리기 바란다.
27.나는 칙령을 내린다. 내 나라의 통치가 미치는 모든 곳에서는 누구나 다니엘의 하느님 앞에서 떨며 두려워해야 한다. 그분은 살아 계신 하느님 영원히 존재하시는 분이시다. 그분의 나라는 불멸의 나라 그분의 통치는 끝까지 이어진다.
28.그분은 구해 내시고 구원하시는 분 하늘과 땅에서 표징과 기적을 일으키시는 분 다니엘을 사자들의 손에서 구해 내셨다."
29.다니엘은 다리우스의 통치 때와 페르시아의 키루스 통치 때에 이렇게 하여 성공을 거두었다.

loading

콘텐츠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10583 완료갈라티아 신자들에게 보낸 서간5장 1절 부터 26절 까지new 0 한정희스텔라 2018.08.17 08:11:10 16
10582 완료갈라티아 신자들에게 보낸 서간4장 1절 부터 31절 까지new 0 이윤재글라라 2018.08.16 20:29:59 4
10581 완료갈라티아 신자들에게 보낸 서간3장 1절 부터 29절 까지new 0 한정희스텔라 2018.08.16 08:23:17 4
10580 진행갈라티아 신자들에게 보낸 서간2장 1절 부터 21절 까지new 0 정계순엘리사벳 2018.08.16 05:15:21 8
10579 완료갈라티아 신자들에게 보낸 서간1장 1절 부터 24절 까지new 0 이윤재글라라 2018.08.15 20:29:42 3
10578 완료코린토 신자들에게 보낸 둘째 서간13장 1절 부터 13절 까지new 0 한정희스텔라 2018.08.15 08:05:24 2
10577 완료코린토 신자들에게 보낸 둘째 서간12장 1절 부터 21절 까지new 0 이윤재글라라 2018.08.14 18:30:52 3
10576 완료코린토 신자들에게 보낸 둘째 서간11장 1절 부터 33절 까지new 0 김옥주마리안나 2018.08.14 18:10:23 8
10575 완료코린토 신자들에게 보낸 둘째 서간10장 1절 부터 18절 까지new 0 한정희스텔라 2018.08.14 08:15:49 8
10574 완료코린토 신자들에게 보낸 둘째 서간9장 1절 부터 15절 까지new 0 정계순엘리사벳 2018.08.14 05:23:21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