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SD 신앙생활 말씀과 함께, 공동체와 더불어

성경이어쓰기

다니엘서7 장 1절 부터 28 절 까지
  • 정계순엘리사벳
  • 2018.05.15~2018.05.17
  • 조회수 : 1381
1.[다니엘이 네 마리 짐승의 환시를 보다] 바빌론 임금 엘사차르 제일년, 다니엘은 침상에 누워 있을 때 꿈과 머릿속에 떠오르는 환시를 보았다. 그는 그 꿈을 적어 두었는데 이야기는 이렇게 시작된다.
2.다니엘이 말하였다. "내가 밤의 환시 속에서 앞을 보고 있었는데, 하늘에서 불어오는 네 바람이 큰 바다를 휘저었다.
3.그러자 서로 모양이 다른 거대한 짐승 네 마리가 바다에서 올라왔다.
4.첫 번째 것은 사자 같은데 독수리의 날개를 달고 있었다. 내가 보고 있는데, 마침내 그것은 날게가 뽑히더니 땅에서 들어 올려져 사람처럼 두 발로 일으켜 세워진 다음, 그것에게 사람의 마음이 주어졌다.
5.그리고 다른 두 번째 짐승은 곰처럼 생겼다. 한쪽으로만 일을켜져 있던 이 짐승은 입속 이빨 사이에 갈비 세 개를 물고 있었는데, 그것에게 누군가 이렇게 말하였다. '일어나 고기를 많이 먹어라.'
6.그 뒤에 내가 다시 보니 표범처럼 셍긴 또 다른 짐승이 나왔다. 그 짐승은 등에 새의 날개가 네 개 달려 있고 머리도 네 개였는데, 그것에게 통치권이 주어졌다.
7.그 뒤에 내가 계속 밤의 환시 속에서 앞을 보고 있었는데, 끔찍하고 무시무시하고 아주 튼튼한 네 번째 짐승이 나왔다. 커다란 쇠 이빨을 가진 그 짐승은 먹이를 먹고 으스러뜨리며 남은 것은 발로 짓밟았다. 그것은 또 앞의 모든 짐승과 다르게 생겼으며 뿔을 열 개나 달고 있었다.
8.내가 그 뿔을 살펴보고 있는데, 그것들 사이에서 또 다른 자그마한 뿔이 올라왔다. 그리고 먼저 나온 뿔 가운데에서 세 개가 그것 앞에서 뽑혀 나갔다. 그 자그마한 뿔은 사라므이 눈 같은 눈을 가지고 있었고, 입도 있어서 거만하게 떠들고 있었다."
9."내가 보고 있는데 마침내 옥좌들이 놓이고 연로하신 분께서 자리에 앉으셨다. 그분의 옷은 눈처럼 희고 머리카락은 깨끗한 양털 같았다. 그분의 옥좌는 불꽃 같고 바퀴들은 타오르는 불 같았다.
10.불길이 강물처럼 뿜어 나왔다. 그분 앞에서 터져 나왔다. 그분을 시중드는 이가 백만이요 그분을 모시고 선 이가 억만이었다. 법정이 열리고 책들이 펴졌다.
11.그 뒤에 뿔들이 떠들어 대는 거만한 말소리 때문에 나는 그쪽을 보았다. 내가 보고 있는데, 마침내 그 짐승이 살해되고 몸은 부서져 타는 불에 던져졌다.
12.그리고 나서 나머지 짐승들은 통치권을 빼앗겼으나 생명은 언마 동안 연장되었다.
13.내가 이렇게 환시 속에서 앞을 보고 있는데 사람의 아들 같은 이가 하늘의 구름을 타고 나타나 연롷신 분께 가자 그분 앞으로 인도되었다.
14.그에게 통치권과 양광과 나라가 주어져 모든 민족들과 나라들, 언어가 다른 모든 사람들이 그를 섬기게 되었다. 그의 통치는 영원한 통치로서 사라지지 않고 그의 나라는 멸망하지 않는다."
15."나 다니엘은 정신이 산란해졌다. 머릿속에 떠오르는 그 환시들이 나를 놀라게 하였다.
16.그래서 나는 그곳에 서 있는 이들 가운데 하나에게 다가가서, 이 모든 일에 관한 진실을 물었다. 그러자 그가 그 뜻을 나에게 알려주겠다고 말하였다.
17.'그 거대한 네 짐승은 이 세상에 일어날 네 임금이다.
18.그러나 지극히 높으신 분의 거룩한 백성이 그 나라를 이어받아 영원히, 영원무궁히 차지할 것이다.
19.나는 다른 모든 짐승과 달리 몹시 끔찍하게 생겼고, 쇠 이빨과 청동 발톱을 가졌으며, 먹이를 먹고 으스러뜨리며 남은 것은 발로 짓밟는 네 번째 짐승에 관한 진실을 알고 싶었다.
20.그리고 그 짐승의 머리에 있던 열 개의 뿔과 나중에 올라온 또 다른 뿔에 관한 진실도 알고 싶었다. 그 다른 뿔 앞에서 뿔 세 개가 떨어져 나갔다. 그리고 그 다른 뿔은 눈을 가지고 있었고 입도 있어서 거만하게 떠들어대고 있었으며, 다른 것들보다 더 커 보였다.
21.내가 보니 그 뿔은 거룩한 백성과 전쟁을 벌여 그들을 압도하고 있었다.
22.마침내 연로하신 분께서 오셨다. 그리하여 지극히 높으신 분의 거룩한 백성에게 권리가 되돌려졌다. 이 거룩한 백성이 나라를 차지할 때가 딘 것이다.
23.그 천사가 이렇게 말하였다. '네 번째 짐승은 이 세상에 생겨날 네 번째 나라이다. 그 어느 나라와도 다른 이 나라는 온 세상을 집어삼키고 짓밟으며 으스러뜨리리라.
24.뿔 녁 개는 이 나라에서 일어날 열 임금이다. 그들 다음으로 또다른 임금이 일어날 터인데 앞의 임금들과 다른 이 임금은 그 가운데에서 세 임금을 쓰러뜨리리라.
25.그는 가장 높으신 분을 거슬러 떠들어 대고 지극히 높으신 분의 거룩한 백성을 괴롭히며 축제일과 법마저 바꾸려고 하리라. 그들은 일 년, 이년, 반 동안 그의 손에 넘겨지리라.
26.그러나 법정이 열리고 그는 통치권을 빼앗겨 완전히 패망하고 멸망하리라.
27.나라와 통치권과 온 천하 나라들의 위력이 지극히 높으신 분의 거룩한 백성에게 주어지리라. 그들의 나라는 영원한 나라가 되고 모든 통치자가 그들을 섬기고 복종하리라.'
28.이야기는 여기에서 끝난다. 나 다니엘은 떠오르는 생각들로 몹시 놀라 얼굴빛마저 달라졌지만, 이 일을 마음에 간직하였다.

loading

콘텐츠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10583 완료갈라티아 신자들에게 보낸 서간5장 1절 부터 26절 까지new 0 한정희스텔라 2018.08.17 08:11:10 16
10582 완료갈라티아 신자들에게 보낸 서간4장 1절 부터 31절 까지new 0 이윤재글라라 2018.08.16 20:29:59 4
10581 완료갈라티아 신자들에게 보낸 서간3장 1절 부터 29절 까지new 0 한정희스텔라 2018.08.16 08:23:17 4
10580 진행갈라티아 신자들에게 보낸 서간2장 1절 부터 21절 까지new 0 정계순엘리사벳 2018.08.16 05:15:21 8
10579 완료갈라티아 신자들에게 보낸 서간1장 1절 부터 24절 까지new 0 이윤재글라라 2018.08.15 20:29:42 3
10578 완료코린토 신자들에게 보낸 둘째 서간13장 1절 부터 13절 까지new 0 한정희스텔라 2018.08.15 08:05:24 2
10577 완료코린토 신자들에게 보낸 둘째 서간12장 1절 부터 21절 까지new 0 이윤재글라라 2018.08.14 18:30:52 3
10576 완료코린토 신자들에게 보낸 둘째 서간11장 1절 부터 33절 까지new 0 김옥주마리안나 2018.08.14 18:10:23 8
10575 완료코린토 신자들에게 보낸 둘째 서간10장 1절 부터 18절 까지new 0 한정희스텔라 2018.08.14 08:15:49 8
10574 완료코린토 신자들에게 보낸 둘째 서간9장 1절 부터 15절 까지new 0 정계순엘리사벳 2018.08.14 05:23:21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