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SD 신앙생활 말씀과 함께, 공동체와 더불어

성경이어쓰기

사무엘기 하권24 장 1절 부터 25 절 까지
  • 정계순엘리사벳
  • 2018.12.02~2018.12.02
  • 조회수 : 1691
1.주님께서 다시 이스라엘인들에게 진노하셔서, 그들을 치시려고 다윗을 부추기시며 말씀하셨다. "가서 이스라엘과 유다의 인구를 조사하여라."
2.그리하여 이금은 자기가 데리고 있는 군대 장수 요압에게 말하였다. "단에서 브에르 세바에 이르기까지 이스라엘의 모든 지파를 두루 다니며 인구를 조사하시오. 내가 백성의 수를 알고자 하오."
3.그러나 요압이 임금에게 말하였다. "주 임금님의 하느님께서 백성을 지금보다 백 배나 불어나게 하시어, 저의 주군이신 임금님께서 친히 그것을 보시게 되기를 바랍니다만, 저의 주군이신 임금님께서는 어찌하여 이런 일을 하려고 하십니까?"
4.그러나 임금의 말이 요압과 군대의 장수들을 위압하였다. 그리하여 요압과 군대의 장수들은 임금 앞에서 물러 나와, 이스라엘의 인구를 조사하러 떠났다.
5.그들은 요르단을 건너 아로에르에 진을 치고, 갓 골짜기 한가운데에 있는 성읍 오른쪽에서 사작하여 야제르까지 조사하였다.
6.그러고 나서 그들은 길앗을 거쳐 타흐팀 홋시 땅에 이르고, 그다음 단 야안을 거쳐 시돈을 돌았다.
7.거기에서 그들은 티로 요새와 휘위족과 가나안족의 모든 성읍으로 들어섰다가, 유다의 네겝 지방 브에르 세바 쪽으로 나아갔다.
8.그들은 이렇게 온 땅을 두루 다닌 다음, 아홉 달 스무 날 만에 예루살렘으로 돌아왔다.
9.요압이 조사한 백성의 수를 임금에게 보고하였는데, 이스라엘에서 칼을 다룰 수 있는 장정이 팔십만 명, 우다에서 오만 명이었다.
10.다윗은 이렇게 인구 조사를 한 다음, 양심에 가책을 느껴 주님께 말씀드려싿. "제가 이런 짓으로 큰 죄를 지었습니다. 그러나 주님, 이제 당신 종의 죄악을 없애 주십시오. 제가 참으로 어리석은 일을 저질렀습니다."
11.이튿날 아침 다윗이 일어났을 때, 주님의 말씀이 다윗의 환시가인 가드 예언자에게 내렸다.
12."다윗에게 가서, '주님께서 이렇게 말씀하십니다.' 하면서 일러라. '내가 너에게 세 가지를 내놓을 터이니, 그 가운데에서 하나를 골라라. 그러면 내가 너에ㅔ게 그대로 해 주겠다.'"
13.가드가 다윗에게 가서 이렇게 일렀다. "임금님 나라에 일곱 해 동안 기근이 드는 것이 좋겠습니까? 아니면, 임금님을 뒤쫓는 적들을 피하여 석 달 동안 도망다니시는 것이 좋스니까? 아니면, 임금님 나라에서 사흘 동안 흑사병이 퍼지는 것이 좋습니까? 저를 보내신 분께 무어라고 회답해야 할지 지금 잘 생각하여 결정하시기 바랍니다."
14.그러자 다윗이 말하였다. "괴롭기 그지없구려. 그러나 주니므이 자비는 크시니, 사람 손에 당하는 젓보다 주님 손에 당하는 것이 낫겠소."
15.그리하여 주님께서 그날 아침부터 정애진날까지 이스라엘에 흑사병을 내리시니, 단에서 브에르 세바까지 백성 가운데에서 칠만 명이 죽었다.
16.천사가 예루살렘을 파멸시키려고 그쪽으로 손을 뻗치자, 주님께서 재앙을 내리신 것을 후호하시고 백성을 파멸시키는 천사에게 이르셨다. "이제 됐다. 손을 거두어라." 그때에 주님의 천사는 여부스 사람 아라우나의 타작마당에 있었다.
17.백성을 치는 천사를 보고, ㄷ위싱 주님꼐 아뢰었다. 제가 바로 죄을 지었습니다. 제가 못된 짓을 하였습니다. 그러나 이 양들이야 무슨 잘못이 있습니까? 그러니 제발 당신 손으로 저와 제 아버지 집안을 쳐 주십시오."
18.가드락 그날 다윗에게 와서 말하였다. "여부스 사람 아라우나의 타작마당에 올라가시어 주님을 위한 제단을 세우십시오."
19.다윗은 가드읨 말에 따라 주님께서 명령하신 댈 그곳에 올라갔다.
20.아라누나가 내려다보니, 임금과 그 신하들이 자기에게 건너오고 있었다. 아라우나는 곧 임금 앞에 나아가 얼굴을 땅에 대고 절하였다.
21.그러고 나서 어러우나는 "저의 주군이신 임금님께서 무슨 이로 이 종에게 오셨습니까?" 하고 물었다. 다윗이 대답하였다. "그대에게 타작마당을 사서 주님을ㅇ ㅟ한 제단을 쌓아 드리려고 하오. 그러면 재난이 백성에게서 돌아설 것이오."
22.그러자 아라우나가 다윗에게 말하였다. "저의 주군이신 임금님께서 보시기에 좋은 것은 무엇이나 가져다가 바치십시오. 여기 번제물로 바칠 소도 있고, 땔감으로 쓸 탈곡기와 소 멍에도 있습니다.
23.이금니ㅁ, 아우라나가 이 모든 것을 임금님께 드립니다." 그리고 아우라나는 임금에게 이렇게 말하였다. "주 임금님의 하느님께서 임금님을 기꺼이 받아 주시기 바랍니다."
24.그러나 임금은 아우라나에게 "아니오. 당신에게 값을 주고 그것을 사야겠소. 나는 거져 얻은 것을 주 나의 하느님께 바치지는 않겠소." 하고 말하였다. 다윗은 은 쉰 세켈을 주고 타작마당과 소를 샀다.
25.그러고 나서 다윗은 주님을 위하여 제단을 쌓고 번제물과 친교 재물을 바쳤다. 주님께서 나라를 위하여 바치는 그의 간청을 둘어주시니, 이스라엘에 내리던 재난이 그쳤다.

loading

콘텐츠 목록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11007 완료열왕기 하권20장 1절 부터 21절 까지new 0 한정희스텔라 2018.12.14 01:11:21 6
11006 완료열왕기 하권19장 1절 부터 37절 까지new 0 이윤재글라라 2018.12.13 17:33:30 5
11005 완료열왕기 하권18장 1절 부터 37절 까지new 0 한정희스텔라 2018.12.13 09:10:10 5
11004 완료열왕기 하권17장 1절 부터 41절 까지new 0 오미경크리스티나 2018.12.13 07:57:23 7
11003 완료열왕기 하권16장 1절 부터 20절 까지new 0 이윤재글라라 2018.12.12 15:41:02 14
11002 완료열왕기 하권15장 1절 부터 38절 까지new 0 한정희스텔라 2018.12.12 08:08:35 14
11001 완료열왕기 하권14장 1절 부터 29절 까지new 0 정계순엘리사벳 2018.12.12 05:05:54 16
11000 완료열왕기 하권13장 1절 부터 25절 까지new 0 오미경크리스티나 2018.12.12 03:19:22 14
10999 완료열왕기 하권12장 1절 부터 22절 까지new 0 오미경크리스티나 2018.12.12 02:58:23 13
10998 완료열왕기 하권11장 1절 부터 20절 까지new 0 오미경크리스티나 2018.12.12 02:38:06 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