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엽동성당

말씀과 함께, 공동체와 더불어

성경 이어쓰기

2019-07-10 05:10

이사야서 33장 1절부터 24절까지

1,165
정계순 엘리사벳
1.불행하여라, 자기는 파괴되지 않았으면서 파괴만 하는 너! 자기는 배신 당하지 않았으면서 배신만 하는 너! 네가 파괴를 끝내면 너 자신이 파괴되고 네가 배신을 마치면 너 자신이 배신을 당하리라.
2.주님, 저희에게 자비를 베푸소서. 저희가 당신만을 바랍니다. 아침마다 저희의 팔이 되어 주소서. 곤경의 때에 저희 구원이 되어 주소서.
3.요란한 소리에 민족들이 도망치고 당신께서 일어나시면 겨레들이 흩어집니다.
4.메뚜기 떼가 모여들 듯 약탈품이 모이고 누리 떼가 달려들 듯 사람들이 그것에 달려듭니다.
5.높은 데에 계시니 주님께서는 드높으시고 시온을 공정과 정의로 채우셨다.
6.그분께서 너의 시대에 안녕을 주시리라. 지혜와 지식은 풍성한 구원이 되고 주님을 경외함은 시온의 보화가 되리라.
7.보라, 아리엘 주민들이 거리에서 울부짖고 평화의 사절들이 슬피운다.
8.큰길들은 황량해져 길손이 끊겼다. 계약은 깨지고 증인들은 배척을 받으며 사람들은 무시를 당한다.
9.땅은 슬퍼하며 생기를 잃어 가고 레바논은 부그러워하며 메말라 간다. 사론은 사막처럼 되고 바산과 카르멜은 벌거숭이가 된다.
10.나 이제 일어선다. 주님께서 말씀하신다. 나 이제 몸을 일으킨다. 나 이제 일어난다.
11.너희는 검불을 잉태하여 지푸라기를 낳는다. 너희의 입김은 너희 자신을 집어삼키는 불이다.
12.민족들은 불에 타 석회가 되고 잘려 타들어 가는 가시덤불처럼 되리라.
13.멀리 있는 자들아, 내가 한 일을 들어 보아라. 가까이 있는 자들아, 나의 힘을 깨달아라.
14.시온에서 죄인들은 두려워 떨고 무도한 자들은 전율애 사로잡힌다. "우리 가운데 누가 이 집어 삼키는 불 속에 머물 수 있으랴? 우리 가운데 누가 이 영원한 불꽃 속에 머물 수 있으랴?"
15.의롭게 걷는 이와 정직하게 말하는 이 강압으로 얻는 이익을 업신여기는 이 뇌물을 받지 않으려고 제 손을 뿌리치는 이 살인하자는 소리를 들지 않으려고 귀를 막는 이 악한 일을 보지 않으려고 눈을 감는 이
16.이런 이는 높은 곳에 살게 되리라. 바위로 된 산성이 그의 피신처가 되고 그에게는 빵이 주어지며 물도 떨어지지 않으리라.
17.네 눈은 수려한 모습의 임금을 바라보리라. 널리 펼쳐진 땅을 보리라.
18.무서웠던 일들이 네 마음에 떠오르리라. "수를 세던 자는 어디에 있지? 무게를 달던 자는 어디에 있지? 탑의 수를 세던 자는 어디에 있지?"
19.너는 뻔뻔스러운 민족을 보지 않으리라. 알아듣ㅈ 못하는 괴이한 말을 하고 이해할 수 없는 말을 웅얼거리는 민족을 더는 보지 않으리라.
20.너는 시온을 바라보아라, 우리 축제의 도시를. 네 눈은 예루사렘을 보리라. 안전한 거처, 거두어지지 않는 천막, 말뚝이 다시는 뽑히지 않고 줄이 하나도 끊기지 않는 천막을 보리라.
21.거기에서 주님께서는 우리에게 엄위하신 분이 되시리라. 그곳은 넓은 강과 시내들이 흐르는 곳이 되리라. 그러나 노 젓는 큰 배는 그리로 가지 못하고 위풍을 뽑는 배는 지나지 못하리라.
22.정녕 주님은 우리의 통치자 주님은 우리의 지도자 주님은 우리의 임금님 그분께서 우리를 구원하시리라.
23.너의 밧줄들은 늘어져 돛대의 버팀목을 단단히 잡아 주지 못하고 깃발을 펴지도 못하리라. 그때에 사람들은 수많은 전리품과 노획품을 나누어 받고 다리저는 이들도 노략하려고 달려들리라.
24.그곳에 사는 이는 아무도 "나는 병들었다.: 하지 않고 거기에 거주하는 백성은 죄를 용서 받으리라.